경향신문 (2004년4월30) : 통하였느냐? “피오라 러브포이즌”이니라

최근 향수의 목적인 매력 어필을 극대화 할 수 있도록 향료에 이성을 유혹하는 인간 페로몬을 함유하여 실제적으로 관능적인 유혹의 향을 표현해 출시한 피오라 러브포이즌 향수((주)가나이스 www.fiora.com)가 소비자들의 입소문에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페로몬은 과학적으로 유혹의 향이라 불리며 이성의 행동에 무의식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생물학적 신호로서 곤충, 동물, 인간에게도 존재하는 자연성분이다.   이 페로몬은 코속의 '서골코기관(VNO)'이라고 불리는 제2의 후각신경을 통해 뇌로 전달되어 이성으로 하여금 호감을 생성시킨다고 한다. 따라서 페로몬은 자연스러운 매혹의 향이라고 할 수 있는데, 최근 인간도 다른 동물들과 마찬가지로 페로몬에 반응을 한다는 사실이 여러 연구 및 방송매체 등에 의해 소개된 바 있다. 실제로 SBS 백만불 미스터리에서 피오라 향수를 일반 향수로 알리고 실험하여 호르몬 증가를 확인한 바 있다.   피오라 러브포이즌 향수는 이러한 인간 페로몬과 은은히 남아 스치는 듯한 관능적인 사향 무스크를 베이스로 세련된 프랑스 고급향료가 절묘하게 조화를 이루고 있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또한 용기와 포장도 화려한 크리스탈 스타일과 가죽느낌의 포장으로 시각적으로도 충분히 고급향수임이 느껴져 킹카, 퀸카들의 필수품으로 자리잡고 있다. 최근 향수의 목적인 매력 어필을 극대화 할 수 있도록 향료에 이성을 유혹하는 인간 페로몬을 함유하여 실제적으로 관능적인 유혹의 향을 표현해 출시한 피오라 러브포이즌 향수((주)가나이스 www.fiora.com)가 소비자들의 입소문에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페로몬은 과학적으로 유혹의 향이라 불리며 이성의 행동에 무의식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생물학적 신호로서 곤충, 동물, 인간에게도 존재하는 자연성분이다.

이 페로몬은 코속의 ‘서골코기관(VNO)’이라고 불리는 제2의 후각신경을 통해 뇌로 전달되어 이성으로 하여금 호감을 생성시킨다고 한다. 따라서 페로몬은 자연스러운 매혹의 향이라고 할 수 있는데, 최근 인간도 다른 동물들과 마찬가지로 페로몬에 반응을 한다는 사실이 여러 연구 및 방송매체 등에 의해 소개된 바 있다. 실제로 SBS 백만불 미스터리에서 피오라 향수를 일반 향수로 알리고 실험하여 호르몬 증가를 확인한 바 있다.

피오라 러브포이즌 향수는 이러한 인간 페로몬과 은은히 남아 스치는 듯한 관능적인 사향 무스크를 베이스로 세련된 프랑스 고급향료가 절묘하게 조화를 이루고 있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또한 용기와 포장도 화려한 크리스탈 스타일과 가죽느낌의 포장으로 시각적으로도 충분히 고급향수임이 느껴져 킹카, 퀸카들의 필수품으로 자리잡고 있다.